NEWS

자연의 소리에 귀 기울여 보세요.

홈으로_ 건강정보_ 건강강좌

건강정보


건강강좌

제목

나를 유혹하는 밀가루 음식, 왜 나쁜 걸까?

친구를 만나 파스타를 먹고 카페에 가 커피와 케이크를 시킨다. 집에 가는 길에 빵집도 지나치기에는 아쉬워 들어가 보지만 살이 찔까 봐 겁이 나 고민 끝에 한두 개만 골라 담는다. 이렇듯 우리는 밀가루 음식을 좋아하지만, 건강과 다이어트를 생각하면 마음 놓고 먹을 수 없다. 대체 왜 밀가루 음식이 좋지 않은 것인지 자세하게 알아보자.

케이크

△ 비만
밀가루는 탄수화물 92%와 단백질 8%로 이루어진 고탄수화물 식품으로 당지수가 높아 혈당을 높이고 살을 찌우는 원인이다. 당지수는 음식 섭취 후 혈당이 올라가는 정도를 나타내는데, 이것이 높을수록 체내 흡수 속도와 이를 에너지화하는 속도가 빨라진다. 이때 남는 에너지가 지방으로 축적된다. 때문에 당지수가 높은 음식을 먹으면 배고픔을 빨리 느끼게 되고 과식을 하게 된다.

△ 당뇨병
당지수가 높은 음식은 인슐린을 필요 이상으로 분비하게 만들고 이는 췌장을 지치게 해 당뇨병을 유발한다. 밀가루 자체는 당지수가 55로 높은 편은 아니지만, 밀가루 가공식품인 식빵, 바게트, 라면 등이 각각 91, 93, 73으로 당지수가 높다. 반면 통밀가루로 만든 통밀빵은 당지수가 50으로 낮은 편이다. 당지수가 낮은 음식은 포만감을 오래 느낄 수 있게 해주기 때문에 밀가루 음식을 먹고 싶다면 통밀로 대체해 먹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 지방간
당지수가 높은 음식을 먹으면 인슐린이 과하게 분비되며 뇌는 체내에 지방을 저장하라고 명령한다. 췌장은 인슐린을 간으로 보내며 간에 집중적으로 지방이 저장된다. 때문에 당지수가 높은 음식을 자주 먹으면 지방간 발병 가능성이 높아진다.

빵

△ 글루텐불내증
글루텐은 밀가루 반죽을 쫄깃하게 하며 빵을 가볍고 폭신하게 만드는 불용성단백질로 소화가 잘 안 된다. 게다가 글루텐불내증에 걸리면 설사, 복통, 변비, 복부팽만 등 소화기능 장애 증상이 나타난다. 글루텐불내증은 몸이 글루텐을 흡수하지 못하고 거부하는 반응을 의미한다. 밀가루 음식을 먹을 때 위와 같은 증상이 나타난다면 글루텐불내증을 의심해봐야 하고 밀가루 음식을 일시적으로 먹지 않는 것이 좋다.

△ 중독성
밀가루를 먹으면 글루텐이 장내 세균으로 인해 ‘에소루핀’이라는 마약 성분으로 변하는데, 이 성분이 뇌에 작용하면서 밀가루 음식을 더 먹게 만든다. 때문에 밀가루 음식을 유난히 좋아한다면 글루텐 중독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Quickmenu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