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자연의 소리에 귀 기울여 보세요.

홈으로_ 건강정보_ 건강강좌

건강정보


건강강좌

제목

명절 증후군 앓는 ‘간’을 지키기 위한 방법

민족 대명절 추석이 목전으로 다가왔다. 일가친척이 모이는 자리에서 즐거운 이야기만 꽃피우면 좋으련만 ‘회사는 어디’, ‘결혼은 언제’ 등의 질문 세례를 받을 생각에 a 씨는 벌써부터 마음이 복잡하다. 이뿐만 아니라 고향으로 향하는 차량 사이에 갇혀 대여섯 시간 이상을 견뎌야 한다는 사실과 명절을 맞이해 차려 놓은 전, 튀김과 같은 기름진 음식 섭취, 오랜만에 결성된 고향 친구들과의 술 모임은 a 씨의 피로감을 배가시킨다. 이 모든 것은 간 건강을 저하시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간

눈치채기 어려운 간 건강 저하
간은 몸에 들어온 독성물질을 분해하고 대사해 소변이나 담즙을 통해 배출한다. 이러한 해독작용 외에도 에너지 대사, 노폐물 제거, 면역체계 유지 등 약 500여 가지의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렇게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는 간의 기능이 떨어지면 몸에 독소가 증가하고 면역력이 떨어져 각종 질환에 시달릴 수 있다.

간은 기능이 절반 이하로 떨어질 경우에도 특별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는다. 소화불량, 복부 불쾌감, 황달 등의 증상이 뚜렷하게 나타날 때는 이미 간 건강이 굉장히 악화된 것으로 볼 수 있다. 간 경변, 간암 등의 만성 간 질환 환자가 매해 증가하는 만큼 미리 간 건강을 확인하고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간 보호

간 건강, 어떻게 지킬 수 있을까?
간 건강을 위해서는 정기 검진과 더불어 적정 체중 유지, 절주, 꾸준한 운동, 식습관 개선 등이 필수적이다. 이러한 생활 습관 변화와 더불어 간 기능 개선을 돕는 제품을 먹으면 간에 활력을 줄 수 있다.

커큐민은 평소에 기름진 음식을 많이 섭취하는 사람에게 도움이 되는 성분이다. 이는 유해 콜레스테롤수치 조절에 영향을 주며 담즙 분비를 촉진하고 간 기능 활성에 도움을 준다. 그러나 물에 잘 녹지 않고 체내 흡수율이 낮기 때문에 제품을 선택할 때는 함량이 높은 것을 선택하는 게 좋다.

밀크씨슬의 추출물인 실리마린은 간세포 파괴를 막고 간독성을 약화하는 데 도움을 준다고 알려지며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간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기능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는 국내 건강기능식품 시장에서도 꾸준히 주목을 받고 있으나 미국식품의약국(fda) 안전성 평가와 제조 기준 규정은 명확하게 마련되어 있지 않다.

udca(우루소데옥시콜린산)는 체내에 이로운 담즙산의 성분이자 웅담의 주성분으로 fda 승인이 완료되었으며 체내 독소 및 노폐물 배출을 촉진해 간의 해독 작용을 돕는다. 이는 총콜레스테롤 감소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주며 항산화 효과뿐만 아니라 간세포를 보호하고, 담즙을 원활하게 배출하는 데 도움을 준다. 이 밖에도 udca는 음주로 인한 체내 에탄올 및 그 대사체인 아세트알데히드로부터 간이 손상되는 것을 예방하는 역할을 하므로 평소 udca가 함유된 제품을 꾸준히 섭취해 체내 비율을 높이면 면역력 증가와 간 기능 활성화에 효과를 볼 수 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Quickmenu

Qr코드